보험팁 - 자동차보험운전자보험

보험팁

보통 손해보험에서는 천재지변으로 인한 피해를 보장하지 않는 것이 일반적이었으나, 2003년 태풍 매미로 인해 큰 피해가 발생한 후 자동차보험 약관에 변화가 있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 변화로 인해 장마철 태풍, 홍수 등으로 인해 침수손해를 입거나 차량이 파손되면 자동차보험의 자기차량손해 담보에 가입된 때에만 보상받을 수 있게 되었다고 합니다.

대신 모든 침수피해를 보상할 수 있는 것이 아닌, 보상에서 제외되는 항목이 있다는 점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실수로 문을 개방해두거나 선루프 등을 열어두어서 발생한 피해, 튜닝한 곳의 피해나 차량 피해를 제외한 차 안에 있던 물품에 대한 피해는 보상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침수 피해가 충분히 예상되어 정부 혹은 지자체가 운행제한구역으로 지정한 곳에서 운행 또는 주차하여 발생한 피해의 경우에는 보상하지 않거나 일부 과실을 적용할 수도 있습니다.

차량 침수 시 보험사를 통해 될 수 있는 대로 빨리 사고 접수를 하는 것이 좋다는 점과 접수가 늦어지면 보상 여부를 판단하는데 시간이 더 걸릴 수 있다는 점도 기억해주시길 바랍니다.